TAKAO 599 MUSEUM

타카오산의 보물들

Insects

수천 종류의 곤충이 살고 있고 、미노오(오오사카)・키부네(쿄토)와 함께 일본3대생식지로 꼽히는 타카오산은 그 종류의 다양함과 편리한 교통편 덕분에 옛날부터 곤충연구의 장소로 사랑 받고 왔습니다. 이러한 경위로 타카오산에서 처음으로 발견된 종류도 많고, 타카오 샤치 호코나 타카오 메다카 카미키리 등 타카오산과 관련된 이름을 가진 곤충도 존재합니다.

  • 맴돌이거저리 거저리과
    맴돌이거저리
    맴돌이거저리 거저리과
    홋카이도, 혼슈, 시코쿠, 큐슈등에 분포한다. 평지나 산지의 잡목숲등에 생식한다. 도심의 가로수등에도 흔히 볼 수 있고, 다카오산에서도 산길이나 큰 나무 주위에서 많이 볼 수 있는 곤충의 하나이다. 긴 발을 가져서 나무 주위를 잘 걷고 있는 것으로 부터 일본의 이름이 붙여졌다고 한다. 몸 전신은 거의 새까맣고 배면은 연한 동색 개체나 남색을 띤 광택이 있는 개체가 있다. 윗날개(갑충류의 2쌍 있는 날개중 배면을 덮는 날개)에는 얕은 도랑 상태의 줄무늬가 많이 들어 있다. 주로 목재를 먹으므로 수림 줄기부근의 썩은 나무, 마른 나무등에 많이 모인다. 유충의 먹이도 성충와 같이 썩은 나무, 쓰러진 나무, 그루터기등, 그 안에서 목재를 먹어 자란다.

    ● 몸길이/약 16~20 ㎜
    ● 성충 출현기/5~8월경
  • 아오하무시다마시(Arthromacra decora) 거저리과
    아오하무시다마시(Arthromacra decora)
    아오하무시다마시(Arthromacra decora) 거저리과
    혼슈, 시코쿠, 큐슈, 쓰시마, 야쿠시마등에 분포한다. 평지나 낮은 산지의 야초 나는 초지나 녹지, 잡목숲에 생식한다. 홀쪽한 통 형태의 몸은 머리부분이나 흉부, 복부에 이르기까지 금속적인 광택이 있는 선명한 녹색이다. 촉각과 발은 연한 황갈색으로, 관절부근등은 암갈색이다. 비단벌레등과 함께 금속적인 빛나는 아름다운 갑충으로서 곤충을 좋아하는 사람들한테서 알려져 있다. 이른 봄부터 초여름에 걸쳐서 모습을 드러내어서 산림에 나는 성널수국, 매화오리나무등의 꽃 위에 멈추고 있을 때가 많다. 그들의 꽃꿀을 주로 먹이로 한다.

    ● 몸길이/약 9~12 ㎜
    ● 성충 출현기/4~6월경
  • 주홍꼽추잎벌레 잎벌레과
    주홍꼽추잎벌레
    주홍꼽추잎벌레 잎벌레과
    홋카이도, 혼슈, 시코쿠, 큐슈, 오키나와에 분포한다. 저지대나 산지의 잡목숲이나 그 주변의 풀숲등에 생식한다. 밭 등에서도 흔히 볼 수 있다. 개체차이가 있는데, 대부분은 이름이 가리키는 듯이 윗날개(갑충류의 2쌍 있는 날개 중 배면을 덮는 딱딱한 날개)의 대부분이 적동색으로, 그 이외는 금속적인 녹색이다. 각도에 따라서 색상이 변하게 보여서 매우 아름답다. 초봄부터 여름에 걸쳐서 볼 수 있고, 까마귀머루등의 포도류, 도사물나무, 박하등의 잎을 먹는다. 평상시는 이들의 식물 잎 위에 있을 때가 많다. 유충은 땅속에서 성충과 같은 식물의 뿌리를 먹이로 해여, 유충, 성충 모두 포도의 해충으로서 알려져 있다.

    ● 몸길이/약 5~7 ㎜
    ● 성충 출현기/5~8월경
  • 상아잎벌레 잎벌레과
    상아잎벌레
    상아잎벌레 잎벌레과
    홋카이도, 혼슈, 시코쿠, 큐슈에 분포한다. 평지나 산지의 삼림이나 초원, 농작물의 밭이나 강변의 풀숲등에 생식한다. 무당벌레의 동류 같은 색깔과 무늬를 가진 잎벌레로, 머리 부분과 흉부는 광택이 있는 흑색이다. 윗날개(갑충류의 2쌍 있는 날개 중 배면을 덮는 딱딱한 날개)는 바탕색이 검고, 위쪽과 아래쪽에 큰 주황색의 얼룩무늬가 늘어선다. 이 무늬와 색조는 개체에 따라서 꽤 다르며, 전체에 크게 퍼지는 개체나 일부만 물드는 개체도 있다. 굵고 긴 촉각도 눈에 잘 띈다. 잎벌레의 동류는 종류에 따라서 각각 다른 식물의 잎을 먹는데, 상아잎벌레는 일본의 이름이 가리키는 듯, 호장근을 좋아해서 그 잎 위에 멈추는 모습을 흔히 볼 수 있다. 그 이외에 참송구지나 수영등의 잎도 먹는다.

    ● 몸길이/약 7~9 ㎜
    ● 성충 출현기/4~9월경
  • 곱추남생이잎벌레 잎벌레과
    곱추남생이잎벌레
    곱추남생이잎벌레 잎벌레과
    혼슈, 시코쿠, 큐슈, 오키나와에 분포한다. 주로 평지나 산지의 잡목숲이나 녹지등에 생식한다. 남생이잎벌레의 동류 대부분은 흉부와 윗날개(갑충류의 2쌍 있는 날개중 배면을 덮는 딱딱한 날개)의 바깥가두리가 크게 내밀어, 전립이나 헬멧 같은 형태로 되어 있는 것이 특징으로,(금자라남생이잎벌레라고 하는 종류도 있다) 발이나 촉각을 완전히 숨길 수 있다. 본종은 위에서 보면 약간 네모져 있고, 표면에는 많은 요철이 있다. 윗날개의 검은 무늬는 앞쪽 가장자리와 뒷쪽 4개소의 가장자리까지 넓어지고 손발을 낸 「거북이 새끼」처럼 보이기도 한다. 유충, 성충 모두가 사위질빵의 잎을 먹는다. 암컷은 산란하면 그 알에다 똥을 바르는 습성이 있다. 유충은 탈피한 껍질을 짊어진 채로 성장한다.

    ● 몸길이/약 4~7 ㎜
    ● 성충 출현기/5~9월 무렵
  • 큰남생이잎벌레 잎벌레과
    큰남생이잎벌레
    큰남생이잎벌레 잎벌레과
    혼슈, 시코쿠, 큐슈, 오키나와, 쓰시마, 야쿠시마등에 분포한다. 평지나 산지의 녹지나 풀숲등에 생식한다. 몸 주위로 비어져 나온 부분은 거의 반투명으로, 몸 위에다 플라스틱 커버로 덮어진 처럼 보인다. 날개의 뒤쪽으로 바깥가두리에 접하는 검은 반점이 1쌍 있고, 이것이 복부의 암색 부분과 연결해서 굵은 띠 무늬가 되어서 한자의 「一 」 처럼 보인다. 이른 봄부터 모습을 드러내어서 작살나무나 좀작살나무, 흰작살나무등의 잎을 먹는다. 이들의 잎 뒤에 멈추고 있을 때가 많고 유충도 같은 식물의 잎을 먹는다. 유충은 자신의 똥이나 탈피한 껍질을 꼬리 끝에 붙이는 습성이 있다.

    ● 몸길이/약 8~9 ㎜
    ● 성충 출현기/4~10월경
  • 넉줄꽃하늘소 하늘소과
    넉줄꽃하늘소
    넉줄꽃하늘소 하늘소과
    홋카이도, 혼슈, 시코쿠, 큐슈, 이즈제도 북부의 섬, 리시리섬, 사도가시마, 오키노시마, 고토열도등에 분포한다. 평지나 산지의 잡목숲, 초원등에 생식한다. 이름이 가리키는 듯이 윗날개(갑충류의 2쌍 있는 날개중 배면을 덮는 딱딱한 날개)에 황갈색이나 흰색 4개의 띠 무늬가 들어 있다. 발은 황갈색으로, 약간 홀쭉한 몸매로, 벌의 동종에 의태하다고 한다.
    6월 중순경에 모습을 드러낸다. 꽃가루나 꽃꿀을 먹이로 하는 꽃하늘소의 동류로 수국류, 나무수국, 밤, 매화오리나무, 층층나무등 꽃에 모인다. 호랑하늘소의 동류에도 너무 비슷한 무늬의 종류가 있는데, 흉부가 홀쪽한 것으로 분간할 수 있다. 유충은 가문비나무, 소나무의 침엽수 안쪽에서 나무의 내부를 먹어 성장한다.

    ● 몸길이/약 12~20 ㎜
    ● 성충 출현기/6~9월경
  • 아카하나카미키리(Aredolpona succedanea) 하늘소과
    아카하나카미키리(Aredolpona succedanea)
    아카하나카미키리(Aredolpona succedanea) 하늘소과
    홋카이도, 혼슈, 시코쿠, 큐슈, 오키나와, 리시리섬 등에 분포한다. 평지나 산지의 숲속에 생식한다. 이름이 가리키는 듯이 머리부분을 제외한 몸 전체가 갈색을 띤 붉은색이다. 다카오산에는 비교적 많이 서식하여, 눈에 띈 몸 색깔이라서 찾아내기 쉽다. 드물게 흉부가 검은 개체도 있다. 촉각은 몸길이보다 짧고, 끝이 톱니 상태로 되어 있다. 한여름에 모습을 드러내어서 들판이나 잡목숲등을 날아가면서 이동하여, 중치모당귀나 나무수국등 꽃에 멈추어서 꽃가루나 꽃꿀을 먹는다. 유충은 가문비나무, 일본젓나무등의 침엽수의 마른 나무나 쓰러진 나무, 벌채된 나무를 먹는다.

    ● 몸길이/약 12~22 ㎜
    ● 성충 출현기/7~9월경
  • 금빛얼룩하늘소 하늘소과
    금빛얼룩하늘소
    금빛얼룩하늘소 하늘소과
    혼슈, 시코쿠, 큐슈와 사와타리, 오키, 쓰시마, 야쿠시마등 섬들에 분포한다. 평지나 산지의 수림이나 잡목숲등에 생식한다. 몸 전체가 황금색의 세세한 털로 덮여지고 비로드처럼 각도에 따라서 색깔이나 무늬가 변하게 보인다. 흉부의 배면에 원추 상태의 돌기가 있다. 5월쯤에 모습 드러내어서, 야행성이라서 낮에는 나무 위나 낙엽 아래등에 숨어 있을 때가 많다. 일몰후로 부터 활동을 시작하여 수액을 찾아서 상수리나무, 졸참나무, 밤나무등 나무에 날아온다. 등화에 모일 때도 많다. 암컷은 밤나무나 상수리나무등 썩은 나무에 알을 낳는다. 부화한 유충은 그들의 목재부분을 먹고 성장한다.

    ● 몸길이/약 22~35 ㎜
    ● 성충 출현기/5~8월
  • 루리보시카미키리(Rosalia batesi) 하늘소과
    루리보시카미키리(Rosalia batesi)
    루리보시카미키리(Rosalia batesi) 하늘소과
    홋카이도, 혼슈, 시코쿠, 큐슈에 분포한다. 평지나 산지의 수림이나 잡목숲등에 생식한다. 이름이 가리키는 듯이 푸른빛이 강한 하늘빛 몸에 큰 3쌍의 검은 얼룩이 늘어서, 아름다운 하늘소로서 알려져 있다. 이 검은 얼룩은 좌우에 있는 것이 연결되어 있는 것도 있다. 촉각도 푸르고 옹이부분에 검은 털이 있다. 6월쯤으로 부터 모습을 드러내어서 낮에 활동한다. 다카오산에서는 너도밤나무의 쓰러진 나무에서 흔히 볼 수 있으며, 졸참나무등의 수액이나 매화오리나무등의 꽃에도 모이기도 한다. 유충도 성충과 마찬가지로 너도밤나무류등의 나무 내부를 먹어 성장한다.

    ● 몸길이/약 18~30 ㎜
    ● 성충 출현기/6~9월경
  • 깔따구풀색하늘소 하늘소과
    깔따구풀색하늘소
    깔따구풀색하늘소 하늘소과
    홋카이도, 혼슈, 시코쿠, 큐슈, 레분도, 쓰시마, 오키, 야쿠시마등 섬들에 분포한다. 평지나 산지의 수림이나 잡목숲에 생식한다. 몸은 홀쭉하고 이름이 가리키는 듯이 전체가 금속적인 광택이 있는 녹색인데, 각도에 따라서 적색을 띠게 보이기도 한다. 흉부의 측면에는 작은 돌기가 1쌍 있다. 뒷 발은 너무 길고, 그 길이는 몸길이 이상이나 된다. 적당히 초목이 우거진 양지바른 잡목숲 주위에서 흔히 볼 수 있고, 가막살나무나 만첩빈도리, 밤나무 등의 꽃꿀을 먹는다. 유충은 밤나무, 상수리나무, 졸참나무등 나무의 내부를 먹는다. 수컷은 암컷과 교미한 후에 암컷이 산란할 때까지, 다른 수컷에 교미되지 않도록 시중드는 습성이 있다..

    ● 몸길이/약 15~21 ㎜
    ● 계절/5~8월경
  • 주홍하늘소 하늘소과
    주홍하늘소
    주홍하늘소 하늘소과
    홋카이도, 혼슈, 시코쿠, 큐슈, 사와타리, 오키, 쓰시마등 섬들에 분포한다. 평지나 낮은 산지의 잡목숲이나 녹지에 생식한다. 이름이 가리키는 듯, 흉부와 윗날개(갑충류의 2쌍 있는 날개 중 배면을 덮는 딱딱한 날개)는 선명한 홍색으로, 흉부에는 검은 반점이 늘어선다. 머리부분과 촉각, 발은 검다. 수컷은 촉각이 몸길이보다 길고, 암컷은 몸길이와 거의 같은 길이이므로, 쉽게 판별할 수 있다. 이를 잘 닮은 점박이주홍하늘소는 윗날개 후방에 한쌍의 검은 반점이 있고, 그것으로 분별할 수 있다. 초봄부터 모습을 드러내어서 파, 밤나무, 검양옻나무등의 꽃꿀을 마신다. 유충은 맹종죽이나 왕대등의 시든 대나무를 먹으므로, 인가의 대나무로 된 울타리등에서 우화한 성충이 나오기도 한다.

    ● 몸길이/약 13~17 ㎜
    ● 성충 출현기/4~8월경
  • 뾰죽범하늘소 하늘소과
    뾰죽범하늘소
    뾰죽범하늘소 하늘소과
    혼슈, 시코쿠, 큐슈에 분포한다. 평지나 산지의 수림이나 녹지에 생식한다. 일본의 이름이 가리키는 듯, 빨강 줄무늬가 있는 호랑하늘소의 동류이다. 붉은 부분은 선명한 홍색이나 주황색, 약간 담홍색에 가까운 색깔까지 차이가 있다. 몸길이 2센치에 미치지 않는 작은 하늘소인데, 몸에 비해서 촉각이나 발이 굵고, 튼튼한 체형이라 느낀다. 비슷한 무늬가 있는 하늘소도 많은데, 뾰죽범하늘소는 그 색채로 쉽게 판별할 수 있다. 성충은 느티나무등의 벌채된 나무나 큰 나무의 껍질, 호장근, 나무수국등의 꽃꿀을 먹는다. 유충은 팽나무, 풍게나무, 고욤나무등 목재부분을 먹어 자란다.

    ● 몸길이/약 13~17 ㎜
    ● 성충 출현기/8~10월경
  • 시로토라카미키리(Paraclytus excultus) 하늘소과
    시로토라카미키리(Paraclytus excultus)
    시로토라카미키리(Paraclytus excultus) 하늘소과
    홋카이도, 혼슈, 시코쿠, 큐슈, 리시리, 사와타리, 오키, 쓰시마등 섬들에 분포한다. 평지나 산지의 수림이나 초지등에 생식한다. 일본의 이름이 가리키는 듯, 바탕색은 거의 흰색에 가깝다. 비슷한 색깔의 호랑하늘소의 동류는 그 이외에도 있지만, 이 시로토라카미키리는 검은 무늬가 배면 중앙부에 들어 있지 않는 것으로 구별할 수 있다. 1센치를 조금 넘을 정도의 소형 하늘소로, 모습을 드러내는 것은 5월상순 부터이다. 낮에 초목이 무성한 녹지를 날아다녀서 밤나무, 단풍나무류, 나무수국등 꽃에 멈추어서 꽃가루나 꽃꿀을 먹는다. 암컷은 너도밤나무, 가시나무, 느티나무등 식물의 마른 나무나 벌채된 나무등에 알을 낳는다. 유충은 이들의 썩은 나무속에서 나무 내부를 먹어 자란다.

    ● 몸길이/약 10~16 ㎜
    ● 성충 출현기/5~8월경
  • 알락하늘소 하늘소과
    알락하늘소
    알락하늘소 하늘소과
    홋카이도, 혼슈, 시코쿠, 큐슈, 오키나와, 사와타리, 오키, 쓰시마, 다네가시마, 야쿠시마등 섬들에 분포한다. 저지대나 산지의 잡목숲등에 생식한다. 성충, 유충 모두 버드나무류, 모밀잣밤나무류, 귤류, 단풍나무류등 폭넓은 식성을 가지며, 밭 등에도 많이 있는 것으로부터 가장 잘 알려져 있는 하늘소의 하나이다. 다카오산에서도 등산길에서 흔히 볼수 있다. 광택이 있는 검은 몸에는 흰 반점이 산재한다. 촉각에는 물색과 흑색의 줄무늬가 있고, 수컷은 몸길이의 2배 가까이가 되는데, 암컷은 몸길이의 1.2배 정도이다. 정원수나 가로수등을 자주 시들게 시키는 피해를 줄 때가 있다.

    ● 몸길이/약 25~35 ㎜
    ● 성충 출현기/6~8월경
※타카오 수법 어플리케이션산으로부터의 인용
もっと見る 閉じる